19대 대선, 짚고 넘어가야 할 것들
19대 대선, 짚고 넘어가야 할 것들
  • 안재현(경제·16)
  • 승인 2017.05.22 21:23
  • 호수 118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순실 게이트로 인해 박근혜 전 대통령이 탄핵되면서 이번 19대 대선은 그 어느 대선보다 국민들의 최대의 관심사였다. 그리고 대통령 후보 간의 치열한 공방전이 끝나면서 결국 문재인 후보가 우리나라를 책임질 19대 대통령이 되었다. 이 시점에서 우리는 짚고 넘어가야 할 것들이 있다.
 
  우선 지난 대선보다 투표율이 크게 증가하지 않았다. 최순실 게이트로 인해 국민들이 정치에 더욱 관심을 가지게 됨에 따라 투표율도 증가할 것이라고 기대했지만 최종 투표율은 77.2%로 지난 대선에 비해 1.4%p밖에 증가하지 않았다. 사전 투표제가 도입되었고 보궐선거였기 때문에 저녁 8시까지 투표가 진행되었다는 점을 감안하면 이는 더더욱 충격적인 수치가 아닐까 싶다. 물론 합리적인 보수층들이 문재인 대세론에 영향을 받아 투표를 하지 않았기 때문일 수도 있다. 하지만 투표율이 80%를 넘지 않았다는 것은 아직 국민들이 투표에 대해 책임감을 가지고 있지 못하다는 것을 보여준다.
 
  두 번째로 주목해야 할 것은 유승민 후보와 심상정 후보가 국민의 인식을 변화시켰다는 점이다. 우선 유승민 후보는 보수 진영이지만 자유한국당과는 다른 개혁보수파이다. 많은 이들이 보수를 생각하면 융통성이 부재한다는 이미지를 떠올린다. 하지만 유승민 후보는 이번 대선 토론을 통해서 보수의 이미지에 대한 반향을 일으켰다고 생각한다. 그는 합리적인 근거를 내세우며 기존 보수와는 사뭇 다른 면모를 보여줬다. 심상정 후보는 이번 토론을 통해서 서민들의 복지를 중시하는 정책들을 공약함으로써 국민들에게 감동을 주었고 대통령 후보에 대한 신뢰를 북돋아주었다. 
 

  우리 모두는 이번 대선이 시발점이 되어 정치에 더욱 관심을 가져야 한다. 이와 더불어 문재인 대통령이 이 나라를 어떻게 이끌어갈지 주의 깊게 지켜봐야 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