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앙대, 유학생 혐오 글 게시돼 인권센터 강력조치
중앙대, 유학생 혐오 글 게시돼 인권센터 강력조치
  • 김이슬 기자
  • 승인 2018.10.15 00:13
  • 호수 12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달 18일(화) 중앙대학교 온라인 커뮤니티 ‘중앙인’에 중국인 유학생을 비하하는 내용의 게시물이 올라왔다. 해당 사안에 대해 중앙대 인권센터는 지난달 20일(목) 글 게시자의 신원을 확인했고, 관련 기관 대표와 간담회를 열어 후속 조치를 논의했다. 또한 중앙대 인권센터는 중앙인을 통해 “철저한 조사로 피해 당사자들의 침해된 권리를 회복하고 인권 존중 캠퍼스 조성을 위해 신속한 조치를 취하겠다”라고 밝혔다.

 지난달 28일(금) 해당 사건을 처리하고 예방 대책을 마련하기 위해 인권센터장, 중국인 유학생회 대표자와 국제처장 등 관련 기관 대표가 모여 간담회를 진행했다. 간담회에서는 △피신고인에 대한 조사 △혐오 글 작성자의 사과문 게시 △게시물 모니터링 강화 △게시판 관리 규정 개정 등이 논의됐다. 중국인 유학생회 종문정 사무총장은 “중국인 유학생 의견을 바탕으로 학교 측에 더욱 엄격한 게시판 관리를 요구했다”라고 말했다. 

 인권센터는 앞으로 혐오 발언 재발 방지를 위해 철저히 대비하겠다고 밝혔다. 인권센터 이정민 연구원은 “이번 글 게시자의 사과문을 공개해 학생들이 차별 발언에 경각심을 갖게 하겠다”라며 “이와 함께 인권교육 시 이번 사건을 인권 침해 사례로 활용하는 방안을 고려하고 있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